만화, 영화, 애니, 소설, 세상사는 이야기

kagura.egloos.com

포토로그



[패러독스 13] 히가시노 게이고

히가시노 게이고의 본격 SF 미스터리 소설. 이공계 출신답게 이미 <용의자 X의 헌신> 등을 통해 그 과학적 추론과 논리로서 미스터리 소설의 독보적인 경지를 개척한 작가가 블랙홀과 초끈 이론, 병행 우주 등 첨단 현대 물리학 이론에 문학적 상상력을 접목해 거대한 스케일과 스펙터클한 서사로 한 편의 SF 영화를 보는 듯한 느낌을 자아낸다.

JAXA, 즉 일본 우주 항공 개발 기구는 오쓰키 총리에게 긴급 면담을 요청해, 지구 전체의 운명이 걸린 중대한 문제가 발생할 것이라고 경고한다. 블랙홀의 영향으로 엄청나게 거대한 에너지파가 지구를 덮치고, 그 결과 시공간의 뒤틀림에 의해 13초간의 시간 공백이 발생하는 이른바 'P-13 현상'이 발생한다는 것. 정부는 사회 혼란을 우려해 이 사실을 공표하지 않기로 결정한다.

한편, 범인 체포 작전에 나섰던 경시청 관리관 구가 세이야는 동생이자 관할 서 말단 형사인 후유키의 의욕이 앞선 무모한 행동 때문에 범인으로부터 총격을 당해 쓰러지고, 후유키 역시 범인의 총에 맞아 정신을 잃는다. 잠시 후 가까스로 정신을 차린 후유키는 주변을 둘러보고 경악을 금치 못하는데…


13초간의 시간 공백에 대처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 SF물로써도 나쁘지 않지만, SF에 익숙하지 않은 독자들에게도 충분히 읽는 재미를 제공해주는 소설. 전개가 무척이나 흥미진진해, 다소 만만치 않는 분량에도 불구하고 한번 시작하면 좀처럼 중단할 수 없을 정도의 수작이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이름에 어울리는 작품이다. 추천작.